[무작정 따라하기]특별한 날 분위기 잡기 좋은 음식, 카나페 만들기!!

 100일, 1주년, 결혼기념일 등 애인, 배우자, 썸타는 이성과 분위기를 잡고 싶은 날이 있으실텐데요. 뭔가 특별하게 둘만의 시간을 보내고 싶은데 배달음식을 주문하기는 좀 모양빠지고 그렇다고 근사한 요리를 직접하자니 실패할까봐 걱정되실때가 있으시죠? 바로 이럴때 초간단하면서도 분위기 낼 수 있는 요리(안주)를 만들어볼까하는데요. 바로, '카나페'입니다. '카나페'는 크래커, 식빵 위에 여러가지 재료를 올려서 만든 전채요리 입니다. 간단한 식사라도 그리고 칵테일이나 양주 등의 안주로도 많이 접해보셨을만큼 매우 간단한 요리이지만 두루 사랑받는 음식입니다. 그럼 한 번 만들어 볼까요.~


- 재 료 -

주 재료 : 크래커(아X비), 생모짜렐라치즈, 체다치즈, 토마토, 귤, 바나나

(재료에 따라서 두부카나페, 참치카나페, 딸기카나페, 계란카나페 등 가능)


 CHAPTER 1. 재료 준비하기.

 저는 카나페를 만들려고 퇴근하는 길에 크래커(아X비) 하나를 사왔어요. 크래커(아X비)는 봉지를 뜯어서 사용하실만큼 빼서 놔두시면 되시구요. 나머지 재료들은 크래커(아X비)사이즈에 맞게 잘라서 준비해주시면 되세요. 

 집에 다른 크래커가 있으시면 가지고 계신 크래커를 사용하셔도 되시구요. 빵이 있으시다면 한쪽 면을 약간 구워서 사용하셔도 되세요. 다른 재료들 역시 궁합이 안맞는 식재료만 아니라면 집에 있는 식재료를 사용하셔도 되세요. 저는 위의 재료들이 집에 있어서 사용 한 것입니다.


CHAPTER 2. 재료 쌓기.

 이제 준비된 재료들을 크래커(아X비) 위에 차곡차곡 잘 쌓아주시면 끝나는데요. 이떄 유의하셔야 하실 점이 있는데요. 첫번째, 재료들간의 접착력(?) 그리고 두번째로 재료들간의 궁합입니다.

 첫번째로 말씀 드린 접착력(?)이란거는 미끄럽고 평평한 크래커 위에 귤 등의 매끄러운 재료를 올리셨다고 가정을 해보겠습니다. 완성된 카나페를 드시려고 카나페를 약간 기울렸을 때 재료가 떨어져버릴 수 있습니다. 미끄덩~~!! 그렇기 때문에 미끄러운 크래커 위에는 치즈를 올려서 크래커와 그 다음에 올릴 재료들을 잡아 주는 재료를 올려주시면 좋으세요.

 두번째로 재료들간의 궁합이란거는 바삭바삭한 크래커 위에 수분을 많이 가지고 있는 토마토 등의 재료를 바로 올려버리시면 크래커가 수분과 맞닿으면서 금방 눅눅해져버립니다. 

 그래서 제가 재료들을 올린걸 보시면

크래커 > 체다치즈 또는 생 모짜렐라치즈 > 귤, 바나나 또는 토마토 

이렇게 쌓아올려서 한 입에 먹기에도 좋으면서 위의 재료들이 잘 떨어지거나 크래커가 눅눅해지지 않게 만들어 주었습니다. 바나나 같은 경우에는 단면이 미끄럽지 않고 오히려 상호 잘 붙기 때문에 바나나 위에 바나나를 쌓아주기도 했구요.

 준비도 다 했으니 오랜만에 와인 한잔에 분위기(?) 있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네요. 간단하지만 왠지 느낌 있는 것 같아서 너무 좋네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무작정 따라하기] 초간단 안주 만들기 - '토마토베이컨말이'편!!

즐거운 주말 저녁, 오랜만에 집에서 영화를 보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영화를 그냥 볼 수 는 없어서 시원한 맥주를 마시면서 보려고 하는데요. 맥주 마니아 분들은 물처럼 그냥 드시기도 하신다지만 저는 그 정도는 아니어서 간단한 안주에 한 잔 하기로 했답니다. 나름 분위기 내면서 영화를 감상하고 싶은데 적당한 안주거리가 없을까 찾아보다가 '토마토베이컨말이'를 발견했습니다. 마침 재료를 보니 집에 다 있고 딱이더라구요. 그럼 지금부터 초간단 안주 요리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 재료 - 

베이컨, 미니토마토, 꼬치막대(이쑤시개)

재료만 봐도 정말 간단함이 묻어나지않나요?  많은 재료나 시간이 들지 않기에 더욱 마음에 드실거예요. 안주거리가 아니더라도 저녁 야식으로도 간단하게 드시면 속에 부담도 안가고 좋을 것 같으니 꼭 한 번 해서 드셔보세요. 


CHAPTER 1. 재료 준비하기.

 긴 베이컨을 반으로 잘라주시고 미니토마토는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주신 다음 꼭지를 뜯어주세요. 그럼 준비 끝입니다. 베이컨 양이 너무 많아서 칼로리 걱정이 되시는 분은 미니토마토를 감쌀 수 있을 정도로 3등분 해주셔도 되세요. 

간단하게 반으로 베이컨을 자르는 거지만 그래도 칼을 사용하시는 것이니 항상 조심하세요. 그럼 다음 단계로 가보겠습니다.


CHAPTER 2. 말아주기.

 재료가 준비되셨으면 이제 베이컨으로 미니토마토를 말아주시면 되세요. 잘 말아주신 뒤 미리 준비해 놓은 꼬치용막대 또는 이쑤시개를 이용해서 고정을 해주시면 되세요. 저는 예전에 사놓았던 꼬치용막대가 있어서 꼬치용 막대르 사용했습니다.

이렇게 미니토마토를 베이컨으로 잘 말아주신 뒤 고정을 해주시면 되세요. 참고로 꼬치용 막대는 길어서 3~4개 정도를 끼울 수 있었는데요. 이쑤시개를 사용하실 경우에는 1~2개가 적당하실 거 같습니다. 


CHAPTER 3. 구워주기.

 잘 말아서 고정해둔 토마토베이컨을 이제 구워주셔야 하는데요. 이때 기름을 두르지 마시고 바로 구워주시면 되세요. 왜냐하면 베이컨 자체에 기름이 많이 있어서 굽다보면 기름이 알아서 베어 나오기 때문입니다.

너무 센 불로 하시면 타버리기에 약불과 중간불 정도에서 앞 뒤로 잘 돌려주시면서 구워주세요. 저는 세워서도 구우며 4방면을 다 구워주었습니다. 왠지 더 맛있을것 같아서요. 이렇게 준비된 토마토베이컨말이를 다 구워주시면 되세요.


CHAPTER 4. 플레이팅.

 완성된 토마토베이컨말이 ~~ 이제 예쁜 접시에 잘 담아서 쇼파로 가져가시면 되시겠습니다. 시원한 맥주와 함께 말이죠!! 초간단 안주가 이렇게 완성되었습니다.

짜잔!! 오늘의 안주가 완성되었습니다. 간단하게 한잔 생각나실때 해드시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늦은 저녁에 크게 부담도 안가고 전 좋았어요. 즐거운 주말 모두 감기조심하시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