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작정 따라하기]고추참치 양배추롤 만드는 법!!

 주말이 되었는데 날은 더워서 나가기는 싫고 그렇다고 대충 한 끼 먹기는 싫은 하루. 그래서 오늘은 고추참치 양배추롤을 만들어서 먹어볼까 하는데요. 양배추는 몸에도 좋고 저는 원래 김밥과 롤을 좋아하다보니 딱이더라구요. 만들기도 쉬우니 한 번 만들어 보겠습니다. 그럼 GOGO~~



- 재 료 -

주 재료 : 밥 한 공기, 김 2장, 양배추 4~5장, 참치캔 한 통(210g), 양파 60g, 당근 30g, 청양고추&홍고추 1/2개씩, 애호박 40g, 

밥 간하기 : 참기름 1 작은술, 통깨 1 작은술, 소금 약간

양념 재료 : 참기름 1 작은술, 고추장 1 큰술, 간장 1 작은술, 고춧가루 1 작은술, 다진마늘 1 작은술, 맛술 1 큰술


CHAPTER 1. 속재료 만들기(고추참치 만들기)

 먼저 참치를 채에 받쳐 기름기를 빼주세요. 그런 다음 야채들(당근, 양파, 애호박, 청양고추, 홍고추)을 잘게 썰어주세요. 이때, 고추는 안에 씨를 발라주신 후 썰어주셔야 합니다.

 그런 다음, 양념 재료들을 볼이나 넙적한 그릇에 담아 잘 저어서 만들어주세요.

TIP : 들어가는 야채는 집에 남은 야채들 중에서 어울릴만한 재료들을 사용하시면 되세요.



CHAPTER 2. 속재료 양념하기(고추참치 만들기)

 재료들이 다 준비 되셨으면 이제 고추참치를 만들어야하는데요. 후라이팬에 강불로 불을 켜주신 뒤 야채들을 잘 저어주시면서 볶아주세요. 양파가 투명해지면 1차 볶기 완성!! 완성된 야채들은 따로 빼서 놔둬주세요.


 다시 후라이팬에 불을 중불로 켜 주신 뒤 만들어두었던 양념을 부어주세요. 그런 다음 천천히 잘 저어주세요.


 양념에 기포가 생기면 1차로 볶아두었던 야채들과 기름기를 뺀 참치를 넣고 같이 볶아주세요. 이때, 재료들에 양념이 잘 섞일 수 있도록 골고루 잘 저어주시면서 볶아주세요.


짜잔! 이렇게 속재료인 고추참치가 완성되었습니다. 이제 다음 단계로 GOGO~~


CHAPTER 3. 양배추 삶기

 냄비에 물을 팔팔 끓여주신 다음 꼭지를 자른 양배추잎을 하나씩 넣어주신 뒤 삶아주시면 되세요.

TIP : 삶은 양배추를 빼낼 때 뜨겁기 때문에 넓은 채가 있으시면 넓은 채에 넣어서 삶으신 뒤 채를 그대로 빼서 걸러주시면 더 쉽고 안전하게 양배추를 삶으실 수 있으세요.


CHAPTER 4. 밥 양념하기.

 볼록한 큰 그릇이나 볼에 준비해둔 밥 한공기를 넣어주신 다음 참기름 1 큰술과 통깨 1작은술 그리고 소금을 양간 뿌려주신 다음 잘 저어서 섞어주시면 되세요.


CHAPTER 5. 롤 말기.

 롤을 말기 전에 먼저 도마에 랩을 깔아주세요. 왜냐하면 랩을 깔지 않으면 나중에 밥알이 묻어서 잘 떨어지지도 않고 말기가 매우 어렵거든요.


 랩을 깔아주셨다면 그 위에 김을 올려주신 다음 간을 한 밥을 얇게 펴서 깔아주세요. 그런 다음 뒤집어서 엎어주신 다음 속재료(고추참치)를 김 위에 올려주신 다음 말아주시면 되세요.


- 추가 설명을 위한 사진 -

사진을 깜박해서 뒤늦게 보기 쉬우시라고 사진을 추가로 찍었는데요. 가장 좋은 방법은 도마(김말이) 위에 랩을 깔아주신 뒤에 해주시면 말기도 편하고 좋은 것 같아요. 아래 사진의 김말이가 랩이라고 생각해주시고 김 위에 밥을 펴서 깔아주신 다음 뒤짚어 주시고 그 위에 속재료들을 듬뿍 올려주신 뒤 말아주시면 됩니다.



CHAPTER 6. 롤만들기.

 말아서 완성된 상태에서 다시 한번 양배추를 까아주신 다음 그 위에 올려서 말아주시면 '고추참치 양배추롤'이 완성됩니다. 추가 설명을 위해 만든 아이들은 김밥처럼 마무리해서 먹었는데 이것도 맛잇더라구요.^^


 예쁜 접시에 잘 올려주신 뒤 드시면 끝!!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무작정 따라하기]맛있는 소시지 야채볶음 만드는 방법!!소야~ 주세요

 일명 '소야'로 불리는 '소시지 야채볶음'은 아이들은 두말할 것도 없고 어른들도 정말 좋아하는 메뉴인데요. 학창시절에는 도시락반찬으로 최고 반찬이었고 대학시절에는 술안주로 즐겨먹었던 소야~~ 좀 여유롭게 만들어서 반은 반찬용으로 반은 저녁에 가볍게 마실 맥주의 안주거리로 먹을 생각을 하니 기분이 벌써 좋아지네요. 그럼 '소시지 야채볶음'을 만들러 가볼까요!! GOGO~~




- 재 료 -

주 재료 : 비엔나소시지 30개, 양파 1/4개, 파프리카 1/4개, 당근 1/5개, 통마늘 10개, 브로콜리 한줌

양념 재료 : 식용유 3큰술, 간장 2큰술, 밀가루 1큰술, 식초 1큰술, 케첩 1큰술



CHAPTER 1. 재료 준비하기.

 소시지 - 속까지 잘 익을 수 있도록 칼집을 2~3개 정도 내주세요.(이때 너무 깊게 칼질을 내시면 나중에 소시지가 찢어질 수 있으니 약 1/2정도 깊이로 칼질을 내주세요.)

 당근 - 작고 얇게 썰어주세요.(당근은 익히는데 시간이 오래 걸리기 때문에 얇게 썰어주시면 좋습니다.)

 브로콜리, 양파, 파프리카 - 먹기 적당한 크기로 썰어주세요.

 마늘 - 마늘은 취향에 따라 통으로 쓰시거나 좀 크다 싶으시면 넓적하게 반토막 내주세요.

 


 비엔나 소시지는 바로 쓰셔도 상관은 없지만 기름기를 약간 제거하기 위해서 뜨거운 물에 한 번 데쳐서 사용했습니다. (오랜 시간 데치지 마시고 약 1~2분 정도 가볍게 데쳐주세요.)




CHAPTER 2. 소스 만들기.

 맨 먼저 후라이팬에 식용유(3큰술)과 밀가루(1큰술)를 부어주신 뒤 중불에 저어주시면서 끓여주세요. 끓여 끓여~~


 잘 저어주시면서 끓이다가 색이 노르스름해지면 나머지 양념재료(간장 2큰술, 식초 1큰술, 케첩 1큰술)들을 다 넣어주신 뒤 더 끓여주세요.


더 끓이시다보면 요녀석들이 중간중간 뭉쳐지는데요. 그러면 이때 물을 약간씩 부어주시면서 양념 소스의 맛과 농도를 개인 취향에 맞게 맞춰주시면 되세요.

(좀 걸쭉한게 좋으시면 조금만 넣으시면 되시구요. 좀 묽은게 좋으시다 하시면 물을 조금 더 넣어주시면서 끓여주세요.)


CHAPTER 3. 재료 익히기.

 후라이팬에 식용유를 약간 뿌려주신 뒤 칼집을 내두었던 소시지와 마늘을 중불에서 볶아주세요. 


 통마늘이 노릇하게 익고 소시지도 익으면 당근과 양파도 넣고 볶아주세요.(당근을 좀 크고 두껍게 썰었다면 처음에 소시지와 마늘을 구울때 같이 넣고 볶아주시기 시작하시면 되세요.)



2차로 넣은 재료들이 익기 시작하면 마지막으로 브로콜리와 파프리카를 넣고 볶아주세요. (블로콜리는 쉽게 부서질 수 있으니 저어주실 때 천천히 저어주세요.)



CHAPTER 4. 섞어주기.

 재료들이 다 익기 시작하면 만들어두었던 양념 소스를 넣어주세요. 그런 다음 양념소스가 재료들에 고루 묻을 수 있도록 잘 저어주시면서 계속 볶아주세요.


 잘 저어주셨나요? 그럼 이제 맛을 봐보세요. 맛을 봤는데 좀 맹맹하다 싶으시면 케첩과 간장을 좀 더 넣어주시면서 간을 맞춰주시면 되시구요. 충분하다 싶으시면 이제 불을 꺼주시면 되세요. 



 짜잔!! 맛있는 소시지 야채볶음 완성!! 


 예쁜 그릇에 잘 담아서 오늘 저녁에 맛있게 먹어줘야겠어요. 왠지 맥주 한잔이 생각나는게 벌써부터 침이 막 고이네요.

오늘도 맛있는 음식 드시고 활기차게 화이팅 하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무작정 따라하기] 초간단 레시피, 다시마쌈 만들기!!

 다시마로 건강도 챙기면서 맛있는 한끼 식사를 만들어보았습니다. 이름하여 '다시마쌈'입니다. 다시마는 배변활동에도 좋고 다시마에 알긴산이라는 성분이 지방 흡수를 방해하여 다이어트에 좋은 재료이기도 합니다. 주로 다시마는 국물요리의 육수를 만들때 사용하거나 튀각을 만들어서 드시기도 하시는데요. 생으로 맛있게 드시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매우 간단하니 쉽게 만드실 수 있으실 거예요.


- 재 료 -

재료 : 다시마, 밥, 김밥햄, 초장, 돌나물 약간, 이쑤시개

*다시마 칼로리 : 30g에 3.6kcal



CHAPTER 1. 재료 준비하기.

 다시마 : 찬물에 잘 헹궈주신 다음 찬물에 약 10분 정도 담궈주세요. 그런다음 끓는물에 다시마를 넣어서 살짝 데쳐주신 뒤 먹기 좋은 사이즈로 썰어주기.

 김밥햄 : 다시마의 세로 사이즈에 맞게 김밥햄을 잘라주기.

 밥 : 한공기 가량을 대접 등에 미리 떠놓아서 약간 식혀주기.

 


CHAPTER 2. 쌈 만들기.

 재료가 다 준비되었으니 이제 쌈을 싸주시면 되는데요. 먼저, 한움큼의 밥을 집으신 뒤 그 위에 썰어둔 햄을 올려주시고 밥으로 감싸주시면 됩니다. (아래 사진처럼 참고해주세요.)


그런 다음 잘라둔 다시마로 밥을 돌돌 감싸주시면 되시는데요. 이때 다시마를 많이 안좋아하시는 분들은 다시마가 밥을 한 번 반 정도 감싸는 사이즈로 컷팅해주시면 되시구요. 다시마를 좋아하시는 분들은 취향에 맞게 두 번 정도 감기게 말아주시면 되세요. 그런 다음 이쑤시개나 꼬치 등을 이용하셔서 고정을 해주시면 되십니다.



CHAPTER 3. 양념 및 데코하기!

 잘 고정한 다시마쌈을 그냥 드시거나 초장을 찍어드셔도 되지만 좀 더 보기 좋게 한 번도 데코를 해주시면 좋으세요. 먼저, 이쑤시개로 잘 고정해준 다시마쌈을 세워주세요.


 그런 다음에 쌈의 윗부분에 초장을 적당히 넣어주세요. 너무 많이 넣으면 초장의 맛이 너무 강해서 다른 맛을 느낄 수 없으니 적당히 넣어주시구요.



마지막으로 집에 있는 제철 채소 등을 이용하셔서 위에 데코를 해주시면 끝!! 저는 얼마전에 돌나물무침을 만들고 남은 돌나물이 있어서 돌나물을 사용했습니다.


이렇게 간단하게 '다시마쌈'이 완성되었습니다. 보기에도 맛있어 보이죠? 아이들간식으로도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편식하는 아이들도 안에 햄의 맛이 있어서 맛있게 먹드라구요. 거기다가 다시마도 같이 먹으니 왠지 건강에도 좋을 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오늘도 맛있는 음식 드시고 화이팅하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