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 축령산 편백숲, 장성 치유의 숲!!~

 날씨도 좋고 미세먼지 농도도 괜찮다는 일기예보에 오랜만에 바람을 쐬러 다녀오기로 했는데요. 일요일이다보니 멀리 다녀오기엔 좀 버거울 것 같아서 고심을 많이 했는데요. 고심 끝에 전라남도 장성 축령산에 다녀오기로 했습니다. 장성은 백양사, 축령산, 축령산휴앙림, 필암서원 등 둘러볼만한 곳이 많은 아름다운 지역인데요. 그 중에서도 오늘은 축령산 편백숲(축령산 편백나무숲)에 다녀왔습니다. 축령산은 장성군과 고창군과 경계를 이루는 명산인데요. 특히, 유명한 점은 바로 편백나무와 삼나무 등이 넓게 자리하고 있는 편백숲이 아닐까 싶습니다. 

 장성 치유의 숲(장성 축령산 편백숲)의 출발지는 매우 많은데요. 출발하시는 곳에서 가까운 곳을 선택하시면 되실 것 같아요. 추암마을, 대덕마을, 금곡영화마을, 문암마을, 모암주차장 등 교통편이 원활한 곳을 정하시면 되실듯해요. 

 저는 이 중에서 중간 지점이라 할 수 있는 모암주차장에서 출발을 했습니다.


 모암주차장에 도착을 하니 주차할 공간이 넉넉해서 정말 좋더라구요. 주차장 위로 바로 편백숲이 시작되기 때문에 도착하자마자 바람이 시원하게 불어오며 저를 반기는 것 같았어요.


 주차장 입구에 도착하면 축령대장군과 산소여장군이 반갑게 맞이를 해주는데요. 보시다시피 주차공간이 매우 넓은데요. 일요일 주말이라 그런지 많은 분들이 오셨더라구요. 저도 주차를 하고난 뒤 시원한 얼음물 한 병을 들고 출발을 했습니다.



 예전에 왔을 때는 없었던 것 같은데 산책로 옆에 이렇게 잘 정돈된 길이 새롭게 있더라구요. 깨끗하고 잘 만들어져서 정말 잘 만들었구나 하는 생각을 하며 산보를 시작했습니다. 지금 보이시는 길 좌측에 보면 원래 있던 등산길도 그대로 있습니다.


 출발지에 따라 등산경로가 다를 수 있는데요. 저는 좀 여유롭게 많은 곳을 둘러보기로 마음 먹어서 등산경로를 좀 폭넓게 잡았습니다. 


[나만의 등산 경로 : 모암주차장 > 만남의광장 > 산소숲길(깔딱고개 > 우물터) > 모암화장실 > 음이온치유장 > 물치유시설 > 숲내음길2 > 물소리쉼터 > 물소리숲길 > 만남의 광장 > 모암주차장]



편백나무와 삼나무가 무엇인지는 알고 등산을 해야겠죠?? 만남의광장에 도착을 하면 쉴 수 있는 정자와 함께 벤치들이 있고 그 옆에 이렇게 설명서가 있는데요. 정말 쉽게 잘 적혀있습니다. 편백나무와 삼나무의 차이도 알았으니 이제 본격적으로 산행을 시작해보겠습니다.


만남의 광장에서 우측길로 가면 산소숲길인데요. 산소숲길은 우물터에 도착하기 전까지 경사가 생각보다는 좀 가파러서인지 정말 숨이 깔딱깔딱 힘이 들더라구요.  그래도 즐겁게 오르다보니 금새 우물터에 도착을 했습니다.


 우물터에 도착하니 길이 평평해지면서 시원한 바람이 몸에서 흐르는 땀을 쏴~~~악 식혀주네요. 아! 현재는 우물터의 물은 음용이 안되니 마시지는 마시구요. 목이 마르실 경우를 대비해서 출발하실 때 드실 물을 미리 가지고 가시면 좋으실 것 같아요.


 얼마 걷지 않았음에도 배가 많이 고파오더라구요. 그래서 저는 우물터 옆 벤치에 앉아서 미리 준비해온 김밥을 먹으며 잠시 휴식을 청했습니다. 즐겁게 등산을 하기 위해서 저는 중간 중간 힘이들면 쉬엄쉬엄 가는 걸 좋아하거든요.


 잠시 휴식을 취한 뒤 산림치유센터 방향으로 다시 길을 재촉했습니다. 종합안내도를 보시면 두꺼운 색깔의 길(중앙임도)이 보이실텐데요. 이 길은 주로 길이 완만해서 산보하시기에 좋은 것 같아요. 저도 천천히 편백나무를 벚삼아 걸어보았습니다. 산악회, 동호회 등 많은 분들이 저처럼 산림욕을 만끽하고 계시더라구요.


 약 1시간 30분 정도의 산행을 마치고 내려왔는데요. 많이 힘든 산행도 아니면서 공기가 너무 좋아서 정말 좋았던 것 같습니다. 


 이렇게 자연을 만끽하고 나니 다음주도 활기차게 보낼 수 있을 것 같이 힘이 나네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구례 섬진강변 벚꽃축제!!~~봄꽃축제!

봄맞이 여행을 다녀와야지 하면서도 피곤함을 이유로 계속 미루다가 드디어 봄꽃축제에 다녀왔어요.^^ 개인적으로 개나리, 진달래, 산수유도 좋아하지만 봄꽃하면 역시 만개한 벚꽃이 최고지요.(개인적인 취향입니다.^^) 대부분 3월 말을 기점으로해서 봄꽃축제가 거의 끝났는데요. 운좋게도 전남 구례에 벚꽃축제가 남아있더라구요. 그래서 아침일찍 섬진강변으로 출발했답니다. 여유있게 모닝커피를 마시며 섬진강을 따라 달리다보니 오색찬란한 봄꽃들로 도로가 꾸며져 있더라구요. 얼마나 이쁘던지 많은 차들이 길가에 차를 세워놓고 봄꽃을 배경삼아 사진 찍기에 한창이렀답니다. ​


목적지에 도착을 했는데요. 구례 벚꽃축제장 위치는 전라남도 구례군 문척면 섬진강변이랍니다.^^아쉽게도 주차공간이 협소하네요. 그래서 그런지 목적지 주변의 도로에 주정차된 차량들이 엄청났답니다. 어쨌든 오늘은 봄 바람 맞으며 기분을 내기위해서 온거니 짜증은 패스~~~^^ 어제는 비가 좀 와서 봄꽃을 제대로 만끽하기 어려울거라는 예상과는 달리 우산을 쓰고 여유롭게 섬진강을 걸으며 벚꽃을 즐겼답니다. ​


비를 맞아 떨어지는 벚꽃들이 왠지 화창한 날씨의 벚꽃과는 또 다른 매력이 있거든요. 개인적으로 비를 좋아해서 그럴수도 있지만요. 준비성 좋은 연인, 가족들은 우비를 입고 벚꽃길을 걸으시더러구요. 봄비도 즐기며 봄꽃을 즐기시는 멋쟁이들이 많았어요.^^ 저는 준비성 부족으로 우산을 썻다는.... ​


벚꽃축제장에서는 주전부리 음식들도 팔고 공연도 진행하고 있었는데요. 아쉽게도 비가 내려 관람하는 분들은 별로 없었답니다. 주전부리 음식을 먹으며 허기도 달래려했지만 가격표를 보고 바로 그런 마음이 사라져버렷네요. 당연히 이런날 가격이 비싼게 당연하다는걸 알면서도 말이죠.^^ 그리고 좀더 섬진강 또는 구례의 특산품이나 특색있는 먹을거리가 안보여서 좀 아쉬웠답니다. ​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서!! 아직 봄꽃을 못 즐기신 분들은 지금도 늦지 않았어요. 굳이 축제 신경쓰지마시고 봄꽃들이 많이 피어있고 여유롭게 볼 수도 만져볼 수도 있는 곳을 찾아 떠나보세요. 주로 국도를 따라 가시다보면 이쁜 봄꽃들이 많이 피어있거든요. 피곤하고 지치신 몸에 봄기운 가득담고 활력을 되찾길 바랍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전남 구례의 지리산 수락폭포 당일치기 ~~

 

장마가 지나가고 나니 폭염이네요!!

헥헥~~ 이거 너무 더워서 밖에 나가기만해도 숨이 막히니....

이럴땐 시원한 계곡에 가서 발 담그고 수박 쪼개 먹는게 최고%EA%BF%88%EB%BB%91%EA%BF%88%EB%BB%91

그래서 지인이 추천해준 구례로 떠났답니다.

 

거기에 폭포도 있고 평상도 잘 되있어서 완전 좋다고

어찌나 자랑을 하던지^^(아니기만 해봐라....)

moon_and_james-18

 

그렇게 구례로 출발을 했는데요. 광주에서 약 1시간 30분(정속 주행)이 안걸리더라구요.!!

아침 8시에 출발했는데 도착하니 많은 사람들이~~~

 

 

 

9:30분인데도 사람들이 엄청 많았답니다.

보기만 해도 시원하시죠?^^

참고로 꼭 모자를 챙겨가셔야 해요~

폭포 맞을 때 모자없으면 눈을 못뜨기 때문이랍니다%EB%AF%B8%EC%86%8C%20%EB%8F%99%EA%B8%80%EC%9D%B4

 

이렇게 물이 얕은 곳도 있어서 물을 무서워하시는 분들도

놀기 좋드라구요!!

 

참고로 다슬기도 있는데요. 4마리 잡는데 한시간 걸렸다는.....%ED%98%B8%ED%83%95%20%EC%9C%A0%EB%A0%B9


 

 

여기는 폭포 바로 밑이라서 그런지 깊은 곳은

성인 남자 목까지는 차더라구요!! 그 전날 비가 왔거나

장마 철이라면 더 깊어질 수도 있으니 참고하세요~~%EB%88%88%EB%AC%BC

 

 

그리고 폭포 밑에 쪽 돌들이 약간 미끄러우니

발 조심하시구요^^


 

 

여기는 완전 하류 쪽이예요~~다슬기 잡다가 여기까지 정처없이 내려왔다는...

ㅎㅎㅎ 너무 더워서 물속에서 노느라 사진을 많이 못찍었네요.

 

 

 

여름도 다 지나고 했지만 아직 오후에는 많이 더우시죠?

가까운 계곡에 발이라도 담그고 오시면 기분이 쏵~~

즐거운 하루 되세요^^%EC%A2%8B%EC%95%84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