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작정 따라하기]고소하고 맛있는 볶음밥, 베이컨마늘볶음밥!!~

분류없음 2018.06.30 10:36

 다양한 재료들을 볶다가 밥을 넣을 넣어 함께 볶아주는 간단하면서 맛있는 볶음밥!! 볶음밥은 만들기도 쉽고 아이들도 매우 좋아하기에 많은 분들이 자주 해서 드실텐데요. 오늘은 베이컨과 마늘을 사용해서 더욱 고소하면서 풍미있는 '베이컨마늘볶음밥'을 만들어 보겠습니다. 식사로도 좋고 간단한 간식으로도 제격인 '베이컨마늘볶음밥' 그럼 지금 한 번 만들러 GOGO~~


- 재 료 -

 주 재료 : 마늘 7~8쪽, 베이컨 2장, 달걀 2개, 대파 1/5대, 페페론치노 7~8개, 밥 2공기

 양념 재료 : 굴소스 1/2큰술, 소금&후춧가루&참기름&통깨 약간



CHAPTER 1. 재료 준비하기.

 마늘은 얇게 슬라이스해주시고 베이컨은 먹기 적당한 크기로 썰어주세요. 그리고 대파와 페페론치노도 적당한 크기로 썰어주세요. 그런 다음 달걀은 볼록한 그릇 등에 넣고 젓가락 등을 이용해서 잘 저어서 섞어주세요.



TIP - 마늘을 취향에 맞게 사용하시는 양을 가감하시거나 썰어주시는 사이즈를 조절해주시면 되시구요. 페페론치노도 취향에 따라 양을 조절해주시거나 썰어주실때 크거나 작게 썰어주시면 되세요.



CHAPTER 2. 스크램블에그 만들기.

 후라이팬에 식용유를 약간 뿌려주신 다음 잘 풀어놓았던 달걀을 부어주세요. 그런 다음 젓가락 등으로 잘 저어주시면서 스크램블에그를 만들어 주시면 되세요. 이렇게 스크램블에그가 완성이 되셨으면 그릇에 따로 스크램블에그를 덜어서 놔두시고 다음 준비를 하시면 됩니다.


TIP - 스크램블을 만드실 때는 불을 약불로 해서 천천히 잘 저어주시면서 만들어주시면 좋으세요. 너무 센불에 하시다보면 눌러붙거나 타버리니 주의하세요.


CHAPTER 3. 재료 볶아주기(마늘&대파)

 다시 후라이팬에 식용유를 약간 둘러주신 다음 준비해논 재료들 중에서 먼저 마늘과 대파를 강불에 잘 저어주시면서 볶아주세요.



CHAPTER 4. 재료 볶아주기(베이컨&페페론치노)

 대파가 어느 정도 볶아지면 준비해놓았던 베이컨과 페페론치노도 함께 넣고 같이 잘 저어주시면서 볶아주세요. 마늘이 완전히 볶아지면 재료 볶기 완성!!



CHAPTER 5. 볶아주기.

 이제 마지막으로 밥과 만들어놓았던 스크램블에그 그리고 양념재료들을 넣어 주신 다음 잘 저어주시면서 볶아주시면 되시는데요. 이때 재료가 골고루 섞이고 잘 볶아질 수 있도록 잘 저어주셔야 합니다.


 짜잔!! 이렇게 고소하면서 맛있는 '베이컨마늘볶음밥'이 완성되었습니다. 통깨는 드시기 바로 직전에 위에 솔솔 뿌려서 더욱 맛깔스럽게 보이게 해주시면 좋으세요. 나들이 음식이나 아이들 도시락 등으로도 정말 좋을 것 같은 '베이컨마늘볶음밥'!! 오늘도 맛있는 음식 드시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무작정 따라하기]'미니 라이스 핫도그'만들기!!~

 며칠간 연이은 폭염때문인지 주말인데도 불구하고 밖에 나가고 싶은 마음이 전혀 안드네요. 집 나가면 고생이라고 시원하게 선풍기 틀어놓고 뒹굴뒹굴~~하는게 최고 아니겠어요? 그런데 배가 출출하네요. 그렇다고 밥을 해먹기에는 점심을 먹은지 얼마 안되서 그런지 배도 약간 채울만한 간식이 땡기네요.~~음!! 뭘 만들어볼까요?? 아!! 어제 거리에서 팔던 핫도그가 갑자기 떠오르네요. 안그래도 어제 먹고 싶었는데 거리에서 파는 건 왠지 기름때문인지 선뜻 사먹기가 그렇더라구요. 그런데 핫도그는 온통 살찌는 것 투성이고 기름도 너무 많이 필요하지요...... 그렇다면 기름도 핫도그보단 적게 들고 식사대용으로도 해먹을 수 있는 요리, 무엇이 있을까요??~~ 그래서 여기저기 뒤져보다가 '미니 라이스 핫도그'가 있더라구요. 제가 찾던 음식!!! 그럼 한 번 머ㅏㄴ들어 볼까요??~~

Chapter 1. 재료 준비하기.

 밥, 각종 채소(당근, 양파, 애호박, 파프리카 등), 밀가루, 튀김가루, 달걀, 비엔나 소시지, 식용유 !!

Chapter 2. 소시지에 옷 입히기.

 재료가 다 준비되면 가장 먼저 밥과 각종 다진 채소들을 비벼주어야 한답니다. 사실 각종 채소들은 없어도 그만이지만 건강과 요리의 색감을 위해서 넣어준 거예요. 그러니 굳이 위에서 언급드린 채소이외에도 집에 남아도는 채소가 있으시면 사용하시고 없으시면 생략하셔도 된답니다. 자! 밥에 채소를 잘 섞어주셨다면 다음 단계인데요. 조그만한 소시지가 들어갈 수 있도록 밥을 적당히 떠서 넓게 펴 주신 뒤에 소시지를 밥 위에 올린 뒤 밥으로 잘 감싸 주시면 됩니다. 참 쉽죠?

Chapter 3. 튀김옷 입히기.

아래 첫 번째 사진처럼 소시지에 채소 섞은 밥으로 잘 감싸주셨나요? 그렇다면 다음 단계는 튀김옷을 입히는 거랍니다. 처음 재료 사진에서 보여드린 것처럼 밀가루와 튀김옷을 얇고 넓게 펴서 준비해 두셨지요? 그럼 먼저 밀가루위에 한 바퀴 잘 굴려 주세요. 그리고 계란에 넣기 전에 한 번 털어주시구요. 계란에 넣었다 빼신 뒤 튀김가루 위에 한 바퀴 잘 굴려 주시면 튀김옷 입히기는 끝납니다. 간단하죠?~~

Chapter 4. 튀기기.

 튀김옷까지 잘 입히셨다면 이제 기름에 튀겨야 하는데요. 기름을 적게 사용하시려면 볼이 깊숙하면서 작은 냄비를 사용하시면 되요. 어쨌든 식용유가 팔팔 끓기 시작하면 조심해서 천천히 준비된 미니 핫도그를 하나씩 넣어주시면 됩니다. 색깔이 노릇해지실 때까지 튀기다가 빼내 주시면 되는데요. 너무 오래 튀기면 오히려 바삭함이 너무 강해지니 적당히 튀겨주세요. 그리고 튀긴 핫도그의 기름을 한 번 털어주시면 됩니다~~

Chapter 5. 미니 라이스 핫도그 완성!!~

 자!! 이렇게 완성이 됐는데요. 미니 핫도그 만들어 드시는 분들은 꽤 되실텐데요. 하지만 아이들 간식이나 간단한 식사용으로 드실꺼라면 '미니 라이스 핫도그'가 더 제격이지 않을까요? 각종 채소도 들어갔고 밀가루보다 밥을 이용했고 사이즈도 적당하기에 더욱 좋더라구요.  잠깐~~ 바로 드시면 안되요. 매우 뜨겁거든요. 기름도 빼낼겸 약 15분 가량 정도 후에 드시면 따뜻함은 남아있으면서 기름기는 더 적기에 느끼하지도 않고 맛있게 즐기실 수 있답니다. 소스는 취향에 따라 케찹, 돈까스 소스 등 편하게 찍어드시면 되겠습니다.%%^^  그럼 더운 주말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간단 요리, 간단 요리 레시피, 간단요리레시피, 간단한 간식, 간단한 도시락, 간단한 반찬, 간단한 아침메뉴, 간단한 아침식사, 간단한 안주, 간단한 야식, 간단한 요리, 간단한 요리 레시피, 간단한 요리 만들기, 간단한 저녁, 간단한 저녁메뉴, 간단한 저녁식사, 간식, 간편한 간식, 간편한 도시락, 간편한 반찬, 간편한 아침식사, 간편한 요리, 간편한 음식, 남자 요리, 라이스핫도그, 라이스핫도그 만드는 법, 라이스핫도그 만들기, 만들기 쉬운 요리, 미니 라이스 핫도그, 미니 핫도그, 미니 핫도그 만들기, 미니라이스핫도그, 미니핫도그, 미니핫도그 만드는 법, 미니핫도그 만드는법, 미니핫도그 만들기, 미니핫도그만드는방법, 미니핫도그만드는법, 미니핫도그만들기, 볶음밥, 비엔나 소세지, 비엔나 소세지 볶음, 비엔나 소시지, 비엔나 소시지 요리, 비엔나소세지 요리, 비엔나소시지, 비엔나소시지 요리, 비엔나소시지 핫도그, 쉬운 요리, 쉬운요리, 쉽고 간단한 요리, 야채미니핫도그, 요리, 요리 따라하기, 요리 레시피, 요리 만들기, 요리 블로그, 요리만들기, 요리블로거, 요리블로그, 자취생 요리, 주먹밥, 집에서 간단한 요리, 최고의 요리비결, 하기쉬운요리, 핫도그, 핫도그 만드는법, 핫도그 만들기, 핫도그 반죽, 핫도그 소세지, 핫도그 소스, 핫도그 칼로리, 핫도그반죽

[무작정 따라하기]김치볶음밥 아란치니 만드는 법!!

 오늘은 정말 더운 주말인데요. 그래서 그런지 밖에 나가기도 무섭네요. 그래서 오늘 점심은 가볍게 집에서 직접 간단한 음식을 만들어 먹기로 했는데요. 오늘의 요리는 '정통 이태리 요리'인 '아란치니(Arancini, arancine)'입니다.!! "뭐??? 정통 이태리 요리를 시도하겠다고.........엄청 어려울 것 같은데......."라고 생각하시는 분이 많으실텐데요. 모든 요리는 시도해보기 전에는 다 어렵고 실패할 것 같은 두려움이 들어도 막상해서 먹어보면 생각보다 맛도 괜찮고 의외로 쉬운 요리들이 많이 있답니다. 이태리 요리를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한 번쯤 들어보셨을 익숙한 음식인 '아란치니', 이탈리아어로 작은 오렌지를 의미하는 말인데요. 시칠리아에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진 이 요리는 지역에 따라 속 재료, 소스 등 매우 다양하답니다. 그래서 저는 정통 아란치니에 한국식 요리를 가미하여 '김치볶음밥 아란치니'를 만들어 보기로 했습니다. 자! 그럼 시작해 볼까요~~~

Chapter 1. 재료 준비

재료 : 김치볶음밥, 치즈, 계란, 빵가루, 밀가루, 아라비아따 소스, 새싹 채소, 올리브유

 저는 약간 매콤한 걸 좋아하기 때문에 기중에 파는 소스 중에서 매콤한 아라비아따 소스를 사용했는데요.

토마토소스, 크림소스 등을 사용하셔도 된답니다. 소스는 개인의 추향에 맞는 것으로 해주시면 되구요.

새싹 채소의 경우는 굳이 없어도 되기는 하는데요. 저는 데코레이션을 하기 위해 준비했구요.

치즈도 개인적으로 좋아하시는 일반적인 치즈를 사용해주시면 됩니다.!!

Chapter 2. 주먹밥 만들기

 준비해놓은 김치볶음밥이 다 식으면 가운데 치즈를 조금 넣고 동그랗게 만들어 주시면 되는데요.

이때 주먹밥 크기를 너무 크게 만드시면 먹기에도 불편하고 시간도 오래 걸리니 주의하세요.

저는 김치볶음밥을 이용했지만 참치볶음밥, 고구마 등을 이용하여 다양한 아란치니를 만들어 드셔도 되요.

저는 김치를 꼭 먹어야하는 입맛이라 김치볶음밥을 만들어서 사용한 것이니까요.

Chapter 3. 주먹밥에 옷 입히기

 튀김옷을 입히는 순서가 중요한대요. 잘 모르시는 분들이 계실 것 같아서 조금 자세히 설명 드리자면.

튀김옷은 밀가루 >> 계란물 >> 튀김옷 순서로 묻혀주셔야 해요. 아셨죠?!!

즉, 잘 만든 주먹밥을 밀가루에 잘 굴러주신 뒤 한 번 탁! 털어주신 후

계란 물에 잆수 시켰다가 빼내시고 난 뒤 마지막으로 빵가루에 잘 굴려주시면 되는데요.

이때, 계란물에서 빼내시면서 계란이 주먹밥에 뭉쳐서 올라올 수 있으므로 잘 털어주셔야 해요.!!

Chapter 4. 튀기기

 튀김옷을 입은 주먹밥이 퐁당 빠질 수 있는 깊이의 냄비에 올리브유를 충분히 부어주신 후, 팔팔 끓여주시면 되는데요.

물론 이 과정은 튀김옷을 입히면서 동시에 진행되는 과정입니다. 그래야 시간이 단축되니까요.

어쨌든 팔팔 끓으면 주먹밥을 한 개씩 천천히 넣어서 잘 튀겨주시면 되는데요. 항상 기름 조심하시구요.^^ 

내용물인 김치볶음밥은 이미 완성된 상태이기에 겉에 두른 튀김옷이 잘 튀겨지면 되는 거랍니다.

아! 튀길 때 한 번씩 저어주세요~~그래야 골고루 노르스름하게 튀김옷이 골고루 잘 튀겨지거든요.

Chapter 5. 소스 끓이기.

 이제 마지막 단계!! 소스를 준비할텐데요. 토마토소스를 사용하셔도 좋구요.

기호에 맞는 소스를 이용하시면 됩니다. ㅈ는 위에서 보여드린대로 매콤한 아라비아따 소스를 사용했는데요.

약불로 후라이팬을 달군 후 그 위에 소스를 적당히 부어 주세요.

그런 뒤 소스가 눌러붙거나 타지 않도록 중간중간 저어주시면 되는데요. 어느 정도 끓으면 불을 꺼주시면 된답니다. ~~

Chapter 6. 김치볶음밥 아란치니 완성!!

 자! 이렇게 정통 이태리 요리인 '아란치니'를 만들었는데요.

먹다보니 생각이 든 건데 사이즈를 좀 더 작게 만들면 아이들 간식으로도 좋을 것 같구요.

간단한 안주로도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안에 치즈의 담백한 맛이 있어서 어린 친구들 입맛에도 딱 좋을 거 같거든요.

이렇게 점심은 고급(?)스럽게 하루 식사를 마쳤습니다.

오늘 날씨는 폭염이라는데 밖에 나가서 고생하지 마시고 간편하고 즐겁게 '아란치니' 만들어서 드셔보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