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명덕식당, 설렁탕 맛집!!~

솔직한 맛집 평가!! 2016.04.05 13:33

오늘은 날씨도 따뜻하고 산책을 하기 정말 좋은 날씨네요. 그래서 광주 예술의거리 인근에 있는 설렁탕집에서 설렁탕 한 그릇하고 왔어요. 아시는 분들은 자주 찾는 설렁탕 맛집이라고 하드라구요. 오래되서 그런지 처음오시는 분들은 주위를 잘 살펴보셔야되요. 잘못하면 지나칠 수 있거든요.^^ 가끔 식당에 따라 설롱탕, 설농탕, 선농탕 등 비슷하지만 다르게 불리기도 하는데요. 정확하게는 설렁탕이 표준어라고 하네요. 사골육수와 고기 그리고 당면이 들어있어 칼로리가 높지 않을까 생각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요. 생각보다는 설렁탕 칼로리가 높지 않답니다. 겨우 423kcal 정도밖에 안된다고 하니 다이어트 하시는 분들도 큰 부담은 없으실거같아요~~^^자! 그럼 광주 설렁탕 맛집 명덕식당을 들어가보겠습니다.​


작은 가게처럼 보이지만 내부는 꽤 넓답니다. 2층도 있어요. 들어가서 앉으시면 인원수에 맞게 설렁탕이 나온답니다. 특 사이즈 드실 분은 사장님께 말하시면 특 사이즈 설렁탕이 나온답니다. ​


앉기 무섭게 바로 밑반찬이 나오는데요. 설렁탕하면 절대 빠질 수 없는 깍두기와 김치 그리고 갓김치까지~~당연히 다 드시고 더 필요하시면 말씀하시면되요. 아! 설렁탕이 왜 설렁탕이라고 불리는지 그 유래를 모르시고 드시면 안되겠지요? 간략히 말하면 조선시대 임금님이 곡식의 신을 모신 선농단에서 풍년을 기원하는 제사를 올리고, 백성들과 농사를 짓는 의식을 전농단에서 행하였는데, 이 의식이 끝나면 고생한 백성들에게 임금님이 술(막걸리)과 음식을 내려주셨는데요. 이때 이 음식이 소뼈와 고기를 고아 끓인 선농탕, 즉 설렁탕이랍니다.^^​


설렁탕도 금방나왔어요. 우선 설렁탕이 나오면 한 숟가락 떠 드셔보세요. 그 후 기호에 따라 양념장을 넣어서 드시면 되요. 파는 당연히 많이 넣으셔야해요. 그래야 더 맛있거든요.^^(불변의 법칙이라고 생각합니다.^^)가끔 곰탕과 설렁탕의 차이가 뭔지 모르겠다고 하시는 분들도 계시는데 설명이 길어질거같아 넘어가겠습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설렁탕을 흡입!!​


한 그릇 뚝딱!!맛있게 잘 먹었네요. 단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밑반찬도 맛있고 다 좋은데 설렁탕 국물이 좀 더 뜨거웠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국물요리는 따뜻해야 저는 좋드라구요. 입천장이 데일정도로 말이죠^^ 가격은 단돈 5,000원이랍니다. 1층 내부와 2층 사진을 좀 찍고 싶었지만 손님이 너무 많아서 불쾌해 하실듯해서 못찍었네요. (밥을 많이 드시는 분들은 공기를 추가해서 더 드세요. 밥 공기가 좀 작거든요.^^)설렁탕 한 그릇 드시고 기운내서 오늘 하루도 화이팅하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광주 충장로 퍼스트 네팔, 커리 전문점으로 고고!!

솔직한 맛집 평가!! 2016.03.29 21:42

오늘은 오랜만에 광주 충장로에 위치한 ‘퍼스트 네팔(커리스토리)’에 다녀왔답니다. 오래전 외국인 친구 덕에 처음으로 접하게 된 ‘커리’!! 이제는 그 맛에 중독되어 정기적으로 먹으러 가는 매니아가 되었는데요. 거의 대부분의 커리전문점은 현지인(인도, 네팔 등)분들이 운영하시는 곳이 많습니다. 그래서 간혹 의사소통이 순탄치 않은 곳이 있지만 ‘퍼스트 네팔(커리 스토리)’는 그런 걱정 안하셔도 되요. 왜냐하면 ‘퍼스트 네팔’ 직원분들은 한국말도 정말 잘하시고 매우 친절하시거든요. 자! 그럼 들어가 볼까요?^^


커리는 외국인들도 많이 찾는 음식인데요. 아마도 건강에 좋은 음식이라는 인식과 함께 맛도 좋기 때문에 많이 먹으러 오시는 것 같아요. 그리고 ‘퍼스트 네팔’을 점심시간에 이용하시면 스페셜 런치 세트를 맛보실 수 있답니다. 2인분이 단돈 25,000원!! 하지만 저희는 저녁식사를 하러 왔기에 스페셜 런치 세트는 맛볼 수 없겠지요.^^ 그럼 제가 주문한 2인 스페셜 세트 메뉴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3명이 와서 2인 세트를 시키시진 않으시겠지요?)저희는 오늘 2명이서 왔는데요. 배가 많이 고픈 상태이므로 set메뉴를 주문했답니다.!!





<스페셜 세트 - 2인 기준>

1. Samosa

- 써모사: 감자와 야채에 네팔 향신료를 넣어서 만든 음식으로 에피타이져(Appetizer)라고 생각하시면 되는데요. 본격적인 식사 전에 가볍게 입가심할 수 있는 메뉴입니다.


2. Tandoori Chicken Half

- 네팔식 요거트와 향신료로 양념을 하여 탄투리 화덕에 구운 담백한 바비큐 음식입니다. 한 마리가 아닌 반 마리 치킨이예요.


3. Choice Curry-one

- 다양한 종류와 맛의 커리(카레) 중에서 한 가지를 고르시면 되는데요. 저는 가장 일반적이고 무난한 ‘치킨 커리’를 선택했어요. 처음 접하는 사람에게 권할 때 고르시면 좋아요.


4. Choice Nan-one(Plain or Butter or Garlic or Honey)

- 위의 플레인 난, 버터 난, 갈릭 난, 허니 난 이외에도 다양한 난이 있지만 세트 메뉴에서 선택할 수 있는 난은 4가지네요. ‘난’은 거부감 없이 부드러운 얇은 빵을 먹는 느낌이기에 무엇을 고르셔도 무난한데요. 저는 개인적으로 ‘버터 난’을 좋아해요. 그래서 버터 난을 골랐어요. 부드러우면서도 버터 특유의 담백함이 ‘치킨 커리’와도 잘 어울린답니다.

(‘난’을 적당한 한 입 사이즈로 뜯은 뒤 취향에 맞게 커리를 적당량 찍어 먹거나 떠서 난에 올린 후 드시면 되요.^^저는 듬뿍 퍼서 먹는 스타일이예요.)

5. Rice-one

6. Lassi-two or Tea-two

- 저는 ‘라씨’를 주문했는데요. ‘라씨’ 특유의 부드럽고 달콤한 맛이 식사 후 디저트로 더 좋기 때문이예요. 그 중에서도 상대방의 취향을 고려한 ‘망고 라씨’와 제가 좋아하는 ‘스위트 라씨’~~

자!위에 각 메뉴를 보셨을텐데요. 2인분으로 많지도 적지도 않고 딱 적당하답니다. 그리고 대식가분들은 '난'과 '커리'를 적당히 추가해서 더 드시면 되요. 그래도 모자르시다면 커리파스타 또는 커리와 밥을 추가로 시키셔서 배를 채우시면 좋을 듯해요.!! 하지만 저녁은 적당히 드시는게 건강에도 좋은 거 알고 계시지요?^^ 천천히 여유롭게 맛보세요. 독특한듯하지만 매우 맛있는 인도 커리 음식!!

그럼 주문을 했으니 식당 안의 인테리어들을 구경하며 기다리면 되겠죠!! 매우 심플하면서도 중간 중간에 인도, 네팔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소품들이 마련되어 있네요. 화려하지 않으면서도 식당 분위기를 느낌 있게 해주는 요소들이 보기 좋았어요~~

가끔 ‘난’과 ‘커리’만 시켜서 계속 추가를 하는 매니아 분들도 계시는데요. 이것도 간단한 간식으로 먹기에는 좋은 음식 주문 방법이랍니다. 어차피 서비스로 공짜를 노리는 것도 아니니 눈치를 보지 않아도 되구요. 하지만 저는 보통 주 메뉴를 주문한 뒤 약간 모자란 배를 채워주기 위해 ‘난’을 추가해서 보통 ‘난’ 2~3개를 먹고 나온답니다. ‘커리(카레)’ 덕분에 느끼함도 없어서 많이 먹어도 맜있거든요.

오랜만에 먹어서 그런지 정말 맛있게 잘 먹었네요. 처음 드시는 분들도 위에 말씀 드린 내용을 참고하시어 메뉴를 선택해서 드셔보세요. 아! 그리고 ‘퍼스트 네팔’에는 ‘커리 파스타’도 있답니다. 아쉽게도 직접 시식을 해보지는 못했지만 매니아 분들은 드셔보시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아요. 왜냐하면 카레라면도 맛있거든요. 면과 커리는 잘 어울릴테니까요.^^

포털사이트를 이용해 위치를 보고 싶으신 분들을 위한 Tip!!

1. 퍼스트 네팔 or 커리 스토리로 검색하지 마시고 가게 전화번호를 치고 검색!!

- 퍼스트 네팔 : 062-225-8771

2. 검색창에 ‘네팔인도레스토랑’ 입력하여 검색!!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