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명덕식당, 설렁탕 맛집!!~

솔직한 맛집 평가!! 2016.04.05 13:33

오늘은 날씨도 따뜻하고 산책을 하기 정말 좋은 날씨네요. 그래서 광주 예술의거리 인근에 있는 설렁탕집에서 설렁탕 한 그릇하고 왔어요. 아시는 분들은 자주 찾는 설렁탕 맛집이라고 하드라구요. 오래되서 그런지 처음오시는 분들은 주위를 잘 살펴보셔야되요. 잘못하면 지나칠 수 있거든요.^^ 가끔 식당에 따라 설롱탕, 설농탕, 선농탕 등 비슷하지만 다르게 불리기도 하는데요. 정확하게는 설렁탕이 표준어라고 하네요. 사골육수와 고기 그리고 당면이 들어있어 칼로리가 높지 않을까 생각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요. 생각보다는 설렁탕 칼로리가 높지 않답니다. 겨우 423kcal 정도밖에 안된다고 하니 다이어트 하시는 분들도 큰 부담은 없으실거같아요~~^^자! 그럼 광주 설렁탕 맛집 명덕식당을 들어가보겠습니다.​


작은 가게처럼 보이지만 내부는 꽤 넓답니다. 2층도 있어요. 들어가서 앉으시면 인원수에 맞게 설렁탕이 나온답니다. 특 사이즈 드실 분은 사장님께 말하시면 특 사이즈 설렁탕이 나온답니다. ​


앉기 무섭게 바로 밑반찬이 나오는데요. 설렁탕하면 절대 빠질 수 없는 깍두기와 김치 그리고 갓김치까지~~당연히 다 드시고 더 필요하시면 말씀하시면되요. 아! 설렁탕이 왜 설렁탕이라고 불리는지 그 유래를 모르시고 드시면 안되겠지요? 간략히 말하면 조선시대 임금님이 곡식의 신을 모신 선농단에서 풍년을 기원하는 제사를 올리고, 백성들과 농사를 짓는 의식을 전농단에서 행하였는데, 이 의식이 끝나면 고생한 백성들에게 임금님이 술(막걸리)과 음식을 내려주셨는데요. 이때 이 음식이 소뼈와 고기를 고아 끓인 선농탕, 즉 설렁탕이랍니다.^^​


설렁탕도 금방나왔어요. 우선 설렁탕이 나오면 한 숟가락 떠 드셔보세요. 그 후 기호에 따라 양념장을 넣어서 드시면 되요. 파는 당연히 많이 넣으셔야해요. 그래야 더 맛있거든요.^^(불변의 법칙이라고 생각합니다.^^)가끔 곰탕과 설렁탕의 차이가 뭔지 모르겠다고 하시는 분들도 계시는데 설명이 길어질거같아 넘어가겠습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설렁탕을 흡입!!​


한 그릇 뚝딱!!맛있게 잘 먹었네요. 단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밑반찬도 맛있고 다 좋은데 설렁탕 국물이 좀 더 뜨거웠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국물요리는 따뜻해야 저는 좋드라구요. 입천장이 데일정도로 말이죠^^ 가격은 단돈 5,000원이랍니다. 1층 내부와 2층 사진을 좀 찍고 싶었지만 손님이 너무 많아서 불쾌해 하실듯해서 못찍었네요. (밥을 많이 드시는 분들은 공기를 추가해서 더 드세요. 밥 공기가 좀 작거든요.^^)설렁탕 한 그릇 드시고 기운내서 오늘 하루도 화이팅하세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

광주 맛집 봉선동 황제숯불갈비~ 냠냠!!

솔직한 맛집 평가!! 2015.11.30 13:41

출출할때는 역시 고기를 먹어줘야 힘이 나죠!! 그래서 오늘은 친한 친구를 만나러 광주에 갔다왔는데요. 저녁 늦게 도착해서 안그래도 출출했는데 친구가 갈비를 쏜다고 해서 따라갔답니다. 갈비는 뭐니뭐니해도 양념갈비 아니겠어요? ㅎㅎ 이 친구가 입이 좀 까다로운 편이라 믿고 들어갔습니다. 근데 입구를 보니 가격이 좀 있겠구나 싶었지만요. 친구가 쏘는거니까 가격은 안드로메다로 ^^


광주 남구 봉선동에 있는 황제숯불갈비~~
예전에 한 번 가봤는데 맛있었다며 어찌나 자랑을 하던지 자기만 믿으라고 하드라구요!! 그럼 들어가 보실까요~~



날씨가 많이 쌀쌀해져서 문쪽에서 먼 안쪽으로 들어왔답니다. 각자의 취향에 따라 좌식을 선택하셔도 되구요. 발에서 냄새가 나거나 양말에 자신이 없으시거나 좌식을 싫어하시면 의자가 있는 자리를 선택하시면 된답니다. 자!그럼 뭘로 먹어볼까요?~~ 메뉴판을 훑어보자구요!


친구가 여기는 마늘갈비가 맛있다고 해서 마늘갈비를 우선 2인분과 공기밥 1개를 시켰습니다. 가격 보이시죠? 1인분에 10,000원 정말 저렴하드라구요~~~깜놀!!공기밥은 2개 시키려했는데 친구가 1개만 시키면 된다해서 그냥 1개만 시켰어요! 그 이유는 뭘까요?


숯불을 넣어주시고 좀 있다가 기본 반찬과 함께 마늘갈비가 나왔답니다. 마늘 갈비를 드실때는 중불에 천천히 구워서 드셔야되는서 아시쥬? 센불에 구우면 마늘이 다 타버려서 마늘갈비에 맛을 느끼지 못한답니다. 힘들지만 꾹 참고 기달려주셔야되요!!


사진에 보시면 빨간 동그라미 보이시죠? 바로 이 녀석이 있어서 밥은 1개만 시키셔도 되는거랍니다. 주먹밥 만들어 먹는 것처럼 나오는데요 이건 굳이 주먹밥을 만들지 않고 드셔도되요. 저는 그냥 숟가락으로 떠서 먹었답니다. 터프!!


그 다음으로 이 곳에 색다른 점은 시골 집된장으로 된장국을 하시는지 된장국이 까매요^^ 된장국 좀 드셔본 분들은 딱 알죠!! 이건 진짜 집된장으로 했다는 것을요! 맛을 보니 진한 된장맛이 음~~~Good!!


이렇게 천천히 구워주시면 타지않고 맛있는 마늘갈비를 드실 수 있답니다. 저 탄 연기와 냄새를 빨아들이는 통을 너무 가까이 대지마시고 약간 거리를 두시면 되요^^아니면 공기통을 닫아주셔도 되구요~~정말 순식간에 다 먹었네요. 아! 후식으로 비빔냉면을 먹었는데 다 먹고나니 생각이 나서 사진은 없네요..ㅎㅎ

그럼 광주광역시 남구 봉선동 황제숯불갈비에 대한 제 개인적인 맛평가를 해보겠습니다.
인테리어 및 실내 위생 - ⭐️⭐️⭐️
가격 - ⭐️⭐️⭐️⭐️⭐️
서비스 - ⭐️⭐⭐️⭐️⭐️
맛 - ⭐️⭐️⭐️⭐️
접근성 - ⭐️⭐️⭐️

황제숯불갈비는 저렴한 가격과 친절함이 정말 기억에 남는거같아요. 하지만 큰 도로에 위치해 있는 것이 아니라서 좀 아쉬웠답니다. 그래도 맛있게 잘먹고 왔어요^^

posted by 멈출수없는이유